연수구보건소, 노인 정신건강 위한 우울예방 프로그램 운영
연수구보건소, 노인 정신건강 위한 우울예방 프로그램 운영
  • 박종언 기자
  • 승인 2019.07.16 2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수구청.

인천시 연수구보건소는 우울증이 있는 노인들을 조기에 발견해 관리함으로써 지역사회 노인자살률을 줄이고자 경로당, 노인복지관 등 지역사회 기관과 연계해 우울예방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초고령화 사회로 진입함에 따라 노인 문제가 불거지고 있다. 그중에서도 OECD (경제협력개발기구) 가입국 중 노인 자살률 1위로 노인의 정신건강문제가 사회적으로 이슈화 되고 있다.

연수구 노인인구 비율 또한 다른 연령층에 비해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 노인자살률은 인구 십만 명당 113명으로 인천광역시 내 10개 군·구중 1위를 기록했다. 하지만 지속적으로 노인자살예방사업을 실시한 결과 2017년 25.4명으로 크게 줄었다.

연수구정신건강복지센터는 이에 그치지 않고 노인들이 행복한 노년기를 만들 수 있도록 노인우울예방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인생에서 기뻤던 일, 슬펐던 일들을 인생 곡선으로 그려봄으로써 자신의 인생을 돌아보고 용서할 수 있는 시간을 갖도록 하고, 미술 및 원예치료, 정서지지프로그램 등 노인의 특성에 맞는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또 우울선별검사를 통해 고위험군으로 측정된 대상자는 전화, 방문 등 관리를 실시하고 경제적, 사회적인 문제를 겪고 있는 노인은 유관기관으로 연계하고 있다.

이어 경로당도 방문해 자살예방 교육을 실시하는 등 지역사회 노인의 정신건강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전화(☎032-899-9430~9) 또는 홈페이지(www.ysmhc.com)로 문의하면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