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신병 환자” 발언, 박인숙 의원 “정신장애 분들께 사과드린다”
“정신병 환자” 발언, 박인숙 의원 “정신장애 분들께 사과드린다”
  • 박종언 기자
  • 승인 2019.09.18 19:4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인숙 자유한국당 의원 페이스북 갈무리.

조국 법무부장관을 향해 ‘정신병 환자’로 지칭해 정신장애인을 비하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박인숙 자유한국당 의원이 18일 "정신질환, 또는 장애를 가진 분들께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조국 법무부 장관과 그 가족의 끝없이 밝혀지고 있는 비리, 탐욕, 뻔뻔함, 거짓말 등에 너무나 분개한 나머지 조 장관과 가족의 잘못을 지적하고 강조하려다가 매우 부적절한 표현을 하게 됐다"며 "저의 이 잘못된 발언으로 인하여 정신적인 충격과 마음의 상처를 입으신 분들께 깊이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지난 16일과 17일 조 장관 임명에 반발해 "제가 의사인데 조국 이 사람은 정신병이 있다", "(조 장관은) 인지능력 장애에 정신 상태 이상, 과대망상증 심한 사람" 등 정신장애인을 비하하는 발언을 했다.

앞서 마인드포스트는 칼럼을 통해 정신장애인 존재를 모욕했다는 이유로 사과와 함께 국회의원직 사퇴를 요구했다. 이어 중앙일보, 세계일보, 한국일보, 한국경제, YTN, 프레시안 등은 마인드포스트 칼럼을 인용해 박인숙 의원의 발언에 문제를 제기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노희정 2019-09-18 21:02:22
박종언 편집장님의 논리있고 진정어린 필력의 결과입니다. 정신장애인을 대변하여 정말 큰 성과 이루셨어요. 댓글 읽으며 착찹하기도 했는데 목소리가 전달됌이 기쁨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5길 10-8 (쁘띠오피스텔) 207호
  • 대표전화 : 070-7666-7220
  • 팩스 : 02-6008-085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정근
  • 법인명 : (주)마인드포스트 (사업자등록번호: 898-88-00818)
  • 제호 : 마인드포스트
  • 등록번호 : 서울 아05112
  • 등록일 : 2018-04-16
  • 발행일 : 2018-05-30
  • 발행인 : 대표이사
  • 편집인 : 김근영
  • 마인드포스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마인드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