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서구보건소, 청소년정신건강지원센터 개소
대구 서구보건소, 청소년정신건강지원센터 개소
  • 김근영 기자
  • 승인 2019.11.04 1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세계타임즈
(c)세계타임즈

대구 서구보건소는 대구시 최초로 청소년정신재활서비스를 제공하는 ‘미앤미 청소년정신건강지원센터’를 지난달 30일 개소했다고 밝혔다.

이 센터는 대구시 거주 만 10세~만 18세 이하 정신의학과 전문의 진단 및 소견을 받은 청소년과 부모의 심리·정서 발달 과정을 모니터링 해 발병 초기 개입 체계를 마련하고 심리·정서적인 어려움을 상담 관리해 일상생활 활동에 도움을 주는 즐겁고 편안한 공간으로 운영된다.

서구 정신재활시설 ‘미래엔 미소클럽’에서는 아산사회복지재단지원사업에 공모돼 3년 간 3억 원을 지원받아 가족·학교·지역사회가 함께하는 ‘아프니까 [인싸]하자!’사업을 진행한다.

청소년의 특성을 고려해 노래방, IT 활용 플레이존실 등 4개의 공간으로 구성하고 상담뿐만 아니라 모래놀이, 도예치료, 진로탐색검사 및 직업을 위한 각종 자격증 취득 과정 연계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가족과 관계 회복 및 가족 역할 역량강화를 위한 가족개입 프로그램도 실시한다.

강미화 센터장은 “센터를 통해 정신과 진단 후 병원이 아니면 갈 곳이 없는 청소년들을 환대하는 장소”라며 “정신건강에 대해 올바른 정보를 제공해 만성화를 예방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