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경기북부 최초 정신재활시설 개소
파주시, 경기북부 최초 정신재활시설 개소
  • 박종언 기자
  • 승인 2019.11.17 2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12개소 불과…수도권 외 지역 시설 증진 필요
파주시 정신재활시설 개소식 (c)시대일보.
파주시 정신재활시설 개소식 (c)시대일보.

파주시는 지난 13일 정신재활시설인 파주혜민직업재활센터 개소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이는 경기 북부 지역 최초다.

현재 정신직업재활시설은 전국 12곳이 있으며 그것도 서울·경기남부에 70%가 집중돼 있다. 이번 개소는 경기 북부 최초라는 데 의미가 있다. 파주혜민직업재활시설은 프로그램실 2개, 상담실 및 다목적실 1개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이용 정원 23명으로 시작한다.

직업재활시설은 정신재활시설의 한 유형으로 정신의료기관과 정신요양시설에 입원·입소하지 않고 파주시 관내에 거주하고 있는 정신장애인 당사자의 직업재활, 직업교육, 취업 연계 등 다양한 정신재활복지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정신장애인 가족들이 편하게 기댈 수 있는 돌봄의 정서적 공간으로서 가족프로그램, 자조 모임 등 정신장애인 가족을 위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조영숙 파주시 건강증진과장은 “정신직업재활시설의 안정적인 정착과 확산을 위해서 지역 기관과의 협력과 관심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