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 정신장애인 치료비 지원 사업 추진
성주군, 정신장애인 치료비 지원 사업 추진
  • 김근영 기자
  • 승인 2020.03.19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주군청.
성주군청.

경북 성주군은 지역사회 정신건강 복지 사업의 일환으로 ‘정신질환자 치료비 지원 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19일 밝혔다.

정신질환자 치료비 지원 사업은 저소득층 정신질환자를 대상으로 발병 초기에 집중적 치료를 유도하고 응급상황 입원 및 퇴원 후에도 적절하고 꾸준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치료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군은 의료급여 수급권자, 차상위계층, 건강보험 가입자 중 중위소득 65% 이하인 저소득청을 대상으로 응급입원·행정입원 치료비, 발병 초기 정신질환 치료비, 외래치료비 등 본인 일부부담금을 지원하게 된다. 또 이들을 대상으로 사례관리 및 주간재활프로그램을 제공해 지역사회 일원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성주군보건소 관계자는 “정신질환은 치료가 어려울 뿐만 아니라 지속적으로 치료를 받아야 하기 때문에 환자 및 부양가족의 경제적 부담으로 치료를 포기하는 경우가 발생한다”며 “저소득층 정신질환자 지원 체계를 강화해 치료를 포기하는 군민이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